벳헬프 > 베팅 노하우 > 카지노 노하우 > 바카라 딜러 고르기

바카라 딜러 고르기

모든 겜블은 운의 리듬이 존재합니다.

하지만 겜블 운의 추세를 예측하기는 무측 힘듭니다.

나의 운의 추세를 예측하기 보다는 딜러의 컨디션을 보고 기세가 약한 딜러와 승부하는게 승리의 하나의 전략입니다.

그럼 딜러 고르는 방법에 대해 설명드리겠습니다.

딜러의 외모를 보고 자기가 만만하게 느낄 수 있는 딜러가 좋다

서양인 딜러든 동양인 딜러든 얼굴이 이쁜 딜러든 나처럼 못 생긴 딜러든 안경을 꼈든 안꼈든 이런 것은 상관 없습니다.

중요한것은 기운인데 그 사람을 척 한눈에 보니 나에게 돈을 퍼줄 것 같은 기분이 들면 아주 좋고 반대로 내 돈을 다 뺐어 갈 것 같으면 절대 앉지 말아야 합니다.

딜러 얼굴에 생동감이 넘치는 얼굴보다는 좀 피곤해 보이는 딜러를 선택하라.

딜러의 얘기를 들어보면 경험상 딜 할 때 보면 피곤 할 때는 주로 돈을 잃는 편이고 힘이 나면 주로 돈을 따는 편이었다고 합니다.

딜러가 교대되기 전 2시간 전이 좋다.

하루 8시간 일하는데 6시간 정도 시달렸으니 많이 지쳐 있을 딜러를 선택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마카오 경우 시간적으로는 자정~새벽 2시 / 오전 8시~오전 10시 / 오후 4시~오후 6시 에 해당 됩니다.

혼자 있는 딜러를 공격하라.

딜러의 경험상 가끔씩 카지노장에서 테이블은 열어 두었는데 손님 없이 혼자서 멀쩡하게 있을 때 누가(혼자) 오면 잘 퍼 주었다고 합니다.

혼자서 멍청한 생각하고 있는 딜러 에게는 쉽게 이길 수 있지요.

혼자서 딜러와 1:1 로 싸우면 주위의 어떤 것에도 영향을 받지 않고 좋습니다.

게임의 속도도 자신에게 적당한 속도를 유지하도록 유도 할 수 있습니다.

딜러의 돈통을 검사하라.

딜러 앞의 칩박스에 칩이 넘칠 정도로 많은 딜러 보다는 좀 부족할 정도로 칩이 적은 딜러가 좋습니다.

그동안에 많이 잃었다는 소리인데, 잃은 딜러가 또 잃게 되어 있습니다.